컨텐츠를 즐기는 새로운 방법을 제시한 Flipboard

iPad/Apps - Utilities 2010.08.02 11:00
아이패드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무엇이라고 생각하시나요? 어플리케이션? 어플리케이션도 중요하지만 가장 중요한건 컨텐츠입니다. 현재 아이패드에 가장 중요한 것은 컨텐츠의 양과 질입니다. 이 컨텐츠가 있느냐 없느냐에 따라 아이패드의 활용성은 크게 늘어나게 됩니다. 그리고 이번에 출시해 화제를 낳고있는 어플, Flipboard는 두가지 중요한 포인트에 새로운 기준을 추가하게 됩니다. 바로 콘텐츠를 즐기는 방법을 제시했기 때문입니다.

Flipboard는 처음 어플을 실행시키면 기본적으로 설정된 구독 리스트로부터 기사를 불러와 기사 제목과 합께 사진을 보여줍니다. Flipboard는 단순히 옆으로 펼치면서 시작하면 됩니다.

Flipboard의 UI는 단순 그 자체입니다. 이것이 모든 것입니다. 이 창 안에서 글을 읽고 새로운 리스트를 추가하고 지울 수도 있습니다. 구독할 수 있는 리스트는 9개로 제한되어있어 많이 아쉽습니다.

새로운 리스트를 추가하시려면 Edit을 누른 다음 'Add a Section' 버튼을 눌러 원하는 리스트를 추가하시면 됩니다. 리스트는 상당히 많고 분야별로 분류되어있으며 검색으로 찾을 수도 있습니다. 또한 개인의 Twitter, Facebook 계정을 연결해서 잡지형식으로 볼 수 있습니다. 또한 자신의 List를 따로 추가해서 볼 수도 있습니다.

리스트를 누르면 잡지가 펼쳐지듯한 효과를 보면서 펼쳐집니다.

바로 이렇게 말이죠^^

Flipboard에서 글을 누르면 이렇게 새 창이 뜹니다. 이 글은 웹에서도 볼 수 있고 트위터에서 글을 RT할 수도 있습니다. Facebook에서는 마음에 드는 글을 'Like'할 수 있습니다. 소셜기능을 Flipboard 안에 그대로 집어넣은 것이죠. 밑에선 보시는 글에 대한 댓글이나 RT한 기록을 볼 수 있습니다.

트위터와 가로모드. 모든 글과 사진을 깔끔하게 정리한다.

Flipboard는 아이패드에센 마치 사막에서늬 단물같은 달콤한 어플입니다. 이 어플로 인하여 사용자는 깔끔하면서도 편하고, 아름답게 다양한 컨텐츠를 접할 수 있습니다. 안타깝게도 이 어플리케이션은 Wi-Fi나 3G접속이 되야 데이터를 받아서 볼 수 있습니다. (오프라인 사용 불가능) 또한 언급한대로 총 9개의 리스트만 볼 수 있어 확장의 아쉬움도 가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런 단점들을 다 커버하고도 남을 장점으로 아이패드 컨텐츠 환경에서 새로운 빛이 되었습니다. 바로 무료라는 강한 장점이죠. 이런 어플이 무료로 풀려 많은 사용자는질 좋은 컨텐츠를 멋지게 볼 수 있게 되었습니다. 이 어플로 컨텐츠를 어떻게 접하느냐에 따라 컨텐츠의 수요도 바뀐다는 점을 다시한번 실감했네요...^^ 간단함과 아름다움, 트위터와 페이스북의 소셜기능, 컨텐츠를 보는 새로운 방법을 제시한 Flipboard는 여러분의 iPad에 아주 중요한 컨텐츠 공급처가 될 것입니다.


마지막으로 간단한 구동영상을 준비했습니다. Flipboard의 심플함, 아름다움을 느끼시기엔 충분하실 것 같습니다.

내 손 안의 아이디어, earlyadopter Viewer

얼리어답터는 국내에서 창의적인 아이디어나 새로운 제품의 소식 등이 올라오는 곳입니다. 그래서 많은 얼리어답터들이 즐겨찾는 곳이기도 하죠. 이런 얼리어답터가 이젠 아이폰에서도 쉽게 볼 수 있게 되었습니다. 어플개발엔 제닉스님이 수고해주셨네요^^

어플을 실행하면 리뷰란이 뜨고 새로운 컨텐츠 등 업데이트를 먼저 볼 수 있습니다. 상위 배너는 좌우로 스와이프 할 수 있고 위쪽엔 얼리어답터와 얼리샵 탭이 있습니다.

earlyadopter Viewer는 기존 얼리어답터 사이트를 그대로 가지고 온듯한 기분입니다. 뉴스나 이벤트, 팩토리를 볼 수 있습니다. 다만 모든 정보를 다 볼 수 있는건 아닙니다. 얼리 캐스트나 유저리뷰는 볼 수 없어 약간 아쉽네요.

어플에서 글보기 화면은 간단하면서 있을건 다 있습니다. 상위엔 여전히 탭이 있고 왼쪽엔 뒤로가기 버튼이 있습니다. 근데 개인적으로 버튼이 너무 작아 처음엔 눈에 띄지 않더군요. 아래엔 글을 따로 저장해둘 수 있게 Save 버튼과 댓글을 확인하거나 쓸 수 있는 버튼, 글보내기 버튼, 그리고 다음글로 넘어가기 위한 버튼도 있습니다.

설정에는 로그인을 하기위한 옵션이 있고 얼리어답터에 대한 정보도 볼 수 있으며 필요하면 메일을 보낼 수도 있습니다. 또한 제닉스님의 다른 어플도 소개되어 있습니다. 그런데 왜 옵션 탭에 글 보관함이 있는지 모르겠습니다. 위치가 잘못된 것 같은 느낌이 듭니다.

한가지 안타까운건 아직 얼리샵은 오픈이 되지 않았다는 점이죠. 얼리어답터 유저들이 즐겨 찾는 곳이 또 얼리샵인데...지금은 서비스 준비 중이라고 하네요. 빠른 시일 안에 얼리샵이 열었으면 좋겠습니다. :)

이처럼 earlyadopter Viewer는 얼리어답터 회원분들에겐 또하나의 즐거움이 될 수 있습니다. UI도 깔끔하고 정보도 쉽게 볼 수 있으니까요. 하지만 모든 얼리어답터의 글을 볼 수 있는게 아니고 게다가 UI도 의문이 드는 부분이 좀 있습니다. 그래도 사파리로 일일히 줌인하면서 보는 것보단 earlyadopter Viewer를 사용하는게 더 좋은 것 같습니다..^^


이름 : earlyadopter Viewer
종류 : News
제작사 : earlyadopter
가격 : 무료
별점 : ★★★✫
   earlyadopter Viewer 받기 (iTunes Link)

파워 블로거들의 글을 한곳에서, Tatter&Media App

드디어 많은 파워 블로거들의 파트너인 Tatter&Media의 아이폰 어플리케이션이 출시했습니다. 이 어플리케이션은 많은 파워 블로거들의 글을 실시간으로 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키워드나 각 분야별로 글을 볼 수 있고 태터앤미디어에 속해있는 블로거들을 쉽게 만날 수 있습니다.

홈 화면입니다. 상단에는 환경설전 버튼과 새로고침 버튼이 있고 그 밑에는 최근 트렌드 키워드가 있습니다. 이 키워드 창은 게속해서 바꿔며 오른쪽 버튼을 눌러도 바뀝니다. 그 밑에는 인기있는 포스트가 정리되어 있습니다. 각 분야별로 볼 수 있어서 좋은 것 같습니다.

최신글 칸에서는 따끈한 글들이 올라와 있습니다. 역시 분류되지 않고 다양한 종류의 글을 볼 수 있습니다.

글을 읽다가 마음에 드신다면 북마크에 추가할 수 있습니다. 또한 파워 블로거들의 글을 검색으로 원하는 정보를 쉽게 찾을 수 있습니다.

글을 누르면 두가지 레이아웃이 존재합니다. 화면을 터치하면 메뉴가 나옵니다. 상위에 있는 버튼은 이전글이나 다음글을 볼 수 있게 넘기는 버튼이고 하단에는 홈, 글보내기, 북마크, 관련글, 관련 블로그 버튼이 있습니다.

글보내기 버튼을 누르면 옵션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이메일이나 트위터, 페이스북으로 글을 보낼 수 있습니다. 또한 북마크하기를 눌러 북마크란에 글을 저장해둘 수 있습니다.

또한 관련글을 누르면 그 글에 들어있는 키워드가 들어있는 다른 글들을 불러와 관련 글들을 바로 읽을 수 있습니다. 또한 관련 블로그를 누르면 그쪽분야에 대해 포스팅하시는 블로거분들을 볼 수도 있죠.

또한 More에 가시면 다양한 분야의 블로그를 볼 수 있습니다. 디지털&디바이스쪽엔 iAppBox도 있군요...^^

설정에선 어플리케이션에 대한 설명을 볼 수 있고 트위터와 페이스북 연결을 설정할 수 있습니다. 또한 이미지도 설정할 수 있습니다. 이는 3G 사용량에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처음엔 기사 이미지는 꺼져있습니다. WiFi가 아닌이상 꺼놓으시는게 좋습니다.

Tatter&Media App은 파워블로거들의 글을 쉽게 볼 수 있어 정말 좋습니다. 특히 관련 키워드의 글을 볼 수 있게 한 것과 블로거들을 리스트해 많은 블로거들의 글을 빠르게 볼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 어플은 WiFi/3G가 연결되어 있어야만 볼 수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글을 다운받아서 저장해둘 수 있는 기능이 있으면 좋겠습니다. 또한 아직 글 레이아웃도 약간 어색한 감이 있구요. 버그도 있어 가끔가다 튕기곤 하지만 초기버젼이니 곧 수정될 거라고 믿습니다. 그래도 무료라는 점에서 이런 부분은 커버할 수 있을 것 같네요^^

출근길이나 퇴근길, Tatter&Media App으로 새로운 지식을 채워보시는건 어떨까요? :D

간략정리

장점
  • 깔끔한 인터페이스
  • 무료
  • 다양하고 질좋은 컨텐츠와 블로그들
  • SNS 서비스 연동
  • 키워드 연동

단점
  • 약간의 튕김현상 (업데이트 때 수정)
  • 어설픈 글 레이아웃
  • 오프라인 사용못함 (WiFi/3G 필요)

이름 : Tatter&Media
종류 : News
제작사 : Tatter&Media , Mobilis Solutions, Inc
사리즈 : 0.5 MB
별점 : ★★★★✫
   가격 : 무료
   Tatter&Media 받기

언제 어디서나 RSS를 볼 수 있는 FeedPot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많은 분들이 자주 가시는 블로그를 RSS 리더기에 구독하셔서 글을 읽고 계십니다. 저역시 그렇구요. 그만큼 RSS 리더기는 편하게 글을 읽을 수 있는 방법입니다. 그리고 그 RSS 리더기는 아이폰 어플리케이션으로도 많이 나왔었습니다. 그러나 다른 것들은 그닥 제 마음에 들지 못했죠. 하지만 이녀석은 쓸만한 것 같습니다. 바로 한국 개발자분이 개발하신 FeedPot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메인화면입니다. 예전버젼에는 옵션이 있었는데 현재 옵션은 환경설정 탭에 들어있습니다. 덕분에 UI는 더욱 깔끔해졌죠. 전 주로 한RSS를 사용하는데 한RSS에서 리스트를 가지고 와서 폴더는 딱 하나밖에 없습니다. 어느 리더기를 사용하시냐에 따라, 또는 어떻게 관리하시는지에 따라 폴더는 추가될 수 있겠죠..?^^ 전체적인 인터페이스는 가로모드를 지원하고 있어 사용자가 원하는 방향으로 볼 수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래 +버튼을 누르면 리스트가 나옵니다. 폴더를 새로 추가하실 수 있고 RSS를 새로 추가할 수 있습니다. 또한 리더기로부터 OPML 파일을 옮길 수 있죠. 옮기는 방법은 무선으로 연결하거나 Google Reader와 연결하는 방법이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맨 왼쪽에 있는 버튼을 누르면 새로운 RSS 피드들이 추가됩니다. 처음엔 글을 긁어오고 그 다음은 사진을 저장합니다. 이는 피드의 양에 따라 시간차이가 있지만 사진까지 받는 경우는 시간이 꽤나 걸립니다. 그래서 전 바쁜 아침에 미리 새로고침을 해놓고 밖에 나가서 천천히 RSS를 읽는 편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만약 이미 다 읽으신 피드가 있으시다면 체크표시 버튼을 누르셔서 'Mark all as read'를 누르시면 됩니다. 그럼 홈으로 나가도 읽지 않은 피드 갯수가 보이지 않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리스트입니다. 각 블로그 이름 옆에는 읽지 않은 피드 개수가 있습니다. 그리고 블로그를 탭하면 피드들이 나열되어 있구요. 역시 왼쪽에 읽지않은 피드는 빨간색으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피드를 볼 때의 UI입니다. 위에 간단한 정보와 제목이 나오고 위에 다음글이나 이전글을 읽을 수 있게 해놨습니다. 개인적으로 이부분은 상당히 불편합니다. 한 손으로 쥐고 컨트롤하기엔 상하 넘김 버튼이 너무 위에 있습니다. 이 버튼은 아래에 있어야 더 편하거든요. 다음 버젼엔 버튼 배치를 좀 더 편하게 되어있으면 합니다. 아래에는 현재 어플에서 웹페이지를 보여주는 버튼, 그리고 이 피드를 사파리로 열거나 링크를 메일로 보내주는 버튼, 그리고 Favorite 버튼이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런데 이 화면에서도 문제가 있습니다. 바로 제목인데요. 긴 제목은 중간에 잘려나가버립니다. 개인적으론 제목을 다 보여주는게 더 좋네요. 이렇게 짤리면 뭔가 핵심을 놓치는 기분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피드 안에서 키워드를 검색해서 볼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iPhone을 입력하면 관련 피드들이 나오죠. 만약 많은 피드를 다운받아 보시고 어떤 피드를 찾으신다면 검색기능을 유용하게 사용하실 것 같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번에는 옵션 메뉴입니다. 이 메뉴는 환경설정 밑에 있습니다. 사용자에게 필요한 것들을 컨트롤 할 수 있죠. 테마도 있지만 종류가 많지 않습니다. 다만 바 색은 다양해서 사용자 입맛에 맞게 고를 수 있겠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각 블로그 채널마다 피드를 가져올 수 있는 갯수는 정해져 있습니다. 저같은 경우는 용량을 최대한 절약하고 가져오는 시간을 줄이기 위해 가장 적은 50개로 하고 있습니다. 용량이 작거나 오래 기다리시는걸 싫어하시는 분들은 저처럼 가장 적은 50개로 맞추고 사용하심이 좋을 듯 합니다.

사실 제가 이 어플을 가지고 있은지는 사실 꽤나 오래되었습니다. iPodArt님으로부터 받은 어플인데 제가 이 어플을 받았을 때에는 아이팟 터치 2세대 16GB을 사용하고 있었죠. 하지만 처음 이 어플을 사용할 때 애로사항이 있었습니다. 바로 용량이었죠. 전 16기가를 꽉 채워서 사용했는데 Feed를 저장하다보니 용량이 부족했습니다. 덕분에 2세대를 사용하는동안에는 이 어플을 사용할 수 없었죠. 그리고 지금은 3세대 32기가를 사용 중입니다. 넉넉하니 부담없이 사용 가능하네요.

이 어플은 심플해서 사용하기 정말 좋은 것 같습니다. UI적으로 약간의 문제가 있으나 그것을 제외한다면 그냥 간단하고 필요한 기능이 쏙 들어있는 어플이라고 할 수 있겠네요. RSS를 사용하시는 분들은 가지고 계시면 편하게 사용하실 것 같습니다.

마지막으로 동영상 리뷰를 올리며 마칩니다. 첫번째 리뷰라고 봐도 되겠네요. 첫 리뷰이니만큼 어색한 점은 이해해주시길...^^;;;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름 : FeedPot
종류 : News
개발자 : Woong-sup Kil
별점 : ★★★★✫
가격 : $0.99
FeedPot 구입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