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NM을 말한다. "나와 같이 자라온 든든한 파트너"

카테고리 없음 2011. 4. 14. 14:04

*이 글은 TNM 3주년 기념 이벤트 참여 글입니다.

제가 TNM, 예전의 태터앤미디어에 들어가기 위해 신청한 날을 기억합니다. 6월 16일, 한국에서 대학준비로 열심히 공부를 하던 때였습니다. 그 전까지 전 개인 블로그를 오랫동안 관리해오다 iAppBox라는 아이폰 앱 리뷰 블로그를 만들기로 결심했습니다. 그 당시만 하더라도 저에게 태터앤미디어는 선망의 대상이었습니다. 다양한 혜택이 많기도 했지만 저에겐 한 회사가 블로거들을 도와준다는 게 너무나도 멋져보였습니다. 블로거는 좋은 컨텐츠를 계속 생산해내고, 그 뒤에서는 태터앤미디어가 도와주는, 블로거로선 한번쯤 꿈꿔본 꿈이 아닐까 싶네요. 그런 태터앤미디어가 너무나도 멋졌고, 그 안의 블로거분들이 너무나 좋았습니다. 그분들의 글들은 정말 좋았거든요. 이런 분들을 보면서 ‘난 저런곳에 낄 수 없을 것 같다..’라는 생각을 해왔습니다.

그러다 칫솔님의 제안을 받았습니다. 태터앤미디어에 들어오라는 제안을요. 그땐 정말 듣고도 믿질 못했어요. 저에게 이런 기회가 올 것이라고 생각도 하지 못했거든요. 나이도 어린 제가 TNM에 들어오라는 제안을 받았을 때는 너무나도 기뻤던 것 같습니다. 그뒤엔 무척 긴장을 했었던 것 같네요. 그 후 파트너 신청을 한 후 얼마 지나지 않아 전 TNM 파트너가 되었습니다. 그때의 기쁨은 지금도 계속되고 있네요.

그리고 그 사이에 ‘어쩌다’ TNM 직원 분들과 중국집에서 점심식사를 하게 된 적이 있었습니다. 그땐 제가 정식으로 파트너가 되기 전이었고 정말 갑자기 TNM 오피스를 찾아가서 식사까지 하게 되었죠. 지금 하는 이야기지만 그 중국집 자리가 어찌나 불편하던지... 직원 분들께 제대로 인사를 드리지도 못하고 어쩌다 자장면을 먹고 있는데 그곳에 어울리지 못해 짧은 시간이었지만 자장면이 어디로 들어갔는지 몰랐을 거에요. 그리고 오피스로 돌아와 정운현 전 대표님과 블로그에 대해 이야기를 했었는데 긴장했었지만 정말 즐거웠습니다. 

그래도 저에겐 그 때가 TNM이 어떤 곳인지 잘 알 수 있었던 날이었던 것 같네요. 가족같은 느낌의 회사. 대표님과 직원들 사이에 거리감이 멀지 않은 회사. 편한 복장과 분위기를 보며 느꼈었습니다. 그리고 이런 점들은 지금도 잘 이어져 오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구요(그렇죠?). 그 이후로도 한국에 가게 된다면 적어도 꼭 한번은 TNM 오피스를 들리곤 합니다. 압구정으로 오피스를 옮기고 나선 더 자주 놀러갔던 것 같네요. 제가 민폐를 끼쳤던건 아닌가 모르겠네요. 그래도 전 계속 찾아갈 겁니다. ㅎㅎ

그렇게 TNM 파트너가 되고 나서 저에겐 정말 좋은 일들만 있었던 것 같네요. 멋진 분들도 많이 만나고 이쪽 분야에 더욱 관심이 생겼으며 많은 기회를 만났었어요. 이것들은 제가 TNM 파트너가 아니었으면 얻지 못했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드네요.

TNM이 어느 새 회사 이름이 바뀌고 계속 커가면서 저 자신도 많이 성장한 것 같습니다. 왠지 같이 자라나는 느낌이라서 더 친근하다고나 할까요. 제가 TNM에 처음 들어왔을 때에 비하면 정말 큰 성장을 한 것 같습니다. 저도 그만큼 계속 성장을 하면서 같이 커져갔으면 좋겠네요. ^^

마치면서.. 언제나 TNM을 응원합니다. 진심으로 3주년 축하드립니다. 화이팅!
  • Favicon of http://ritachang.tistory.com BlogIcon Rita 2011.04.14 14:14 ADDR 수정/삭제 답글

    역시~ ^^ 오늘 날짜와 자장면의 조합으로 글을 풀어주시다니 ^^

  • Favicon of http://www.ringblog.net BlogIcon 그만 2011.04.14 15:29 ADDR 수정/삭제 답글

    아.. 맛난 초콜릿... ^^ 제게는 오피스로 보내주신 Early Adopter 님의 초콜릿이 참 기억에 남던데요. ㅋ. 오피스에서는 자장면을 기억하시는군요. 자장면과 초콜릿의 절묘한 느낌.. ^^

  • Favicon of http://icaria.kr BlogIcon icaria 2011.04.14 16:51 ADDR 수정/삭제 답글

    저도 경범님이 보내주신 센스있는 초콜릿이 인상깊습니다. 정말 맛있게 먹었어요.
    글도 늘 재미있게 읽고 있습니다 :D 이번 글도 정말 좋군요 >_<

파워 블로거들의 글을 한곳에서, Tatter&Media App

드디어 많은 파워 블로거들의 파트너인 Tatter&Media의 아이폰 어플리케이션이 출시했습니다. 이 어플리케이션은 많은 파워 블로거들의 글을 실시간으로 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키워드나 각 분야별로 글을 볼 수 있고 태터앤미디어에 속해있는 블로거들을 쉽게 만날 수 있습니다.

홈 화면입니다. 상단에는 환경설전 버튼과 새로고침 버튼이 있고 그 밑에는 최근 트렌드 키워드가 있습니다. 이 키워드 창은 게속해서 바꿔며 오른쪽 버튼을 눌러도 바뀝니다. 그 밑에는 인기있는 포스트가 정리되어 있습니다. 각 분야별로 볼 수 있어서 좋은 것 같습니다.

최신글 칸에서는 따끈한 글들이 올라와 있습니다. 역시 분류되지 않고 다양한 종류의 글을 볼 수 있습니다.

글을 읽다가 마음에 드신다면 북마크에 추가할 수 있습니다. 또한 파워 블로거들의 글을 검색으로 원하는 정보를 쉽게 찾을 수 있습니다.

글을 누르면 두가지 레이아웃이 존재합니다. 화면을 터치하면 메뉴가 나옵니다. 상위에 있는 버튼은 이전글이나 다음글을 볼 수 있게 넘기는 버튼이고 하단에는 홈, 글보내기, 북마크, 관련글, 관련 블로그 버튼이 있습니다.

글보내기 버튼을 누르면 옵션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이메일이나 트위터, 페이스북으로 글을 보낼 수 있습니다. 또한 북마크하기를 눌러 북마크란에 글을 저장해둘 수 있습니다.

또한 관련글을 누르면 그 글에 들어있는 키워드가 들어있는 다른 글들을 불러와 관련 글들을 바로 읽을 수 있습니다. 또한 관련 블로그를 누르면 그쪽분야에 대해 포스팅하시는 블로거분들을 볼 수도 있죠.

또한 More에 가시면 다양한 분야의 블로그를 볼 수 있습니다. 디지털&디바이스쪽엔 iAppBox도 있군요...^^

설정에선 어플리케이션에 대한 설명을 볼 수 있고 트위터와 페이스북 연결을 설정할 수 있습니다. 또한 이미지도 설정할 수 있습니다. 이는 3G 사용량에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처음엔 기사 이미지는 꺼져있습니다. WiFi가 아닌이상 꺼놓으시는게 좋습니다.

Tatter&Media App은 파워블로거들의 글을 쉽게 볼 수 있어 정말 좋습니다. 특히 관련 키워드의 글을 볼 수 있게 한 것과 블로거들을 리스트해 많은 블로거들의 글을 빠르게 볼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 어플은 WiFi/3G가 연결되어 있어야만 볼 수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글을 다운받아서 저장해둘 수 있는 기능이 있으면 좋겠습니다. 또한 아직 글 레이아웃도 약간 어색한 감이 있구요. 버그도 있어 가끔가다 튕기곤 하지만 초기버젼이니 곧 수정될 거라고 믿습니다. 그래도 무료라는 점에서 이런 부분은 커버할 수 있을 것 같네요^^

출근길이나 퇴근길, Tatter&Media App으로 새로운 지식을 채워보시는건 어떨까요? :D

간략정리

장점
  • 깔끔한 인터페이스
  • 무료
  • 다양하고 질좋은 컨텐츠와 블로그들
  • SNS 서비스 연동
  • 키워드 연동

단점
  • 약간의 튕김현상 (업데이트 때 수정)
  • 어설픈 글 레이아웃
  • 오프라인 사용못함 (WiFi/3G 필요)

이름 : Tatter&Media
종류 : News
제작사 : Tatter&Media , Mobilis Solutions, Inc
사리즈 : 0.5 MB
별점 : ★★★★✫
   가격 : 무료
   Tatter&Media 받기